쿠캣마켓, 25일부터 새벽배송 서비스 시작

발행 2020년 09월 24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푸드 컴퍼니 쿠캣(대표 이문주)이 운영하는 간편식 전문 푸드몰 쿠캣마켓은 오는 25일 자정 새벽배송 서비스를 공식 런칭한다.

 

쿠캣마켓은 배송 서비스를 다변화해 이용자들의 편의를 향상시키고자 새벽배송 서비스를 도입한다. 또한, 오는 25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매일 선착순 500명에게 새벽배송비 무료 혜택을 제공하는 ‘새벽배송 무료 이벤트’를 진행한다.

 

쿠캣마켓 새벽배송 서비스 대상 품목은 깐새우장, 딸기쏙우유찹쌀떡, 식단관리도시락 등 쿠캣마켓을 대표하는 베스트셀러를 포함해 간편식, 디저트, 식단관리 등의 카테고리에 속한 총 348개 상품이다. 25일 자정 런칭하는 해당 서비스는 공휴일에도 운영되며, 매일 오후 8시 이전까지 주문을 완료하면 다음날 오전 7시까지 고객의 집 앞으로 주문 품목을 배송해준다. 또한, 더욱 안전하고 신선한 배송을 위해 배송 박스 내에 특수보냉팩과 친환경 소재의 종이 아이스팩이 동봉된다.

 

새벽배송 가능 지역은 서울을 포함해 경기·인천 등 수도권이며, 4만원 이상 구매할 경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 추석 연휴기간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3일간은 서비스 이용이 불가하며, 다음달 3일 자정부터 이용 가능하다. 배송비 무료 이벤트를 포함한 쿠캣마켓 새벽배송에 관한 상세한 내용은 쿠캣마켓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쿠캣 이문주 대표는 “전날 오후 8시까지 주문하기만 하면 쿠캣마켓의 맛있는 음식을 다음날 아침에 편하게 즐길 수 있다”며, “앞으로도 쿠캣마켓은 배송을 포함한 다양한 영역에서 고객 편의 및 만족도 제고를 위해 서비스 고도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