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피알, 중기부 '벤처천억기업' 우수기업 현장방문

발행 2021년 02월 23일

황현욱기자 , hhw@apparelnews.co.kr

 

중기부 '벤처천억기업' 우수기업 현장방문 / 사진제공=에이피알

 

 

[어패럴뉴스 황현욱 기자] 글로벌 패션/뷰티 D2C 기업 에이피알(대표 김병훈)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2020 벤처천억기업' 우수기업 현장방문을 진행했다. 지난 1월 말 중기부에서 발표한 '2020 벤처천억기업 조사결과'에 따른 이번 방문에는 김영신 서울중소벤처기업청장이 직접 방문, 트로피를 전달 및 오피스 투어 등을 하며 격려의 시간을 가졌다.

 

에이피알은 총 600여 개 사에 달하는 벤처천억기업(2019년 말 기준)들의 조사 지표에서 최상단에 위치하며 스케일업 과정마저 넘어서고 있다. 에이피알은 창립 만 5년만인 지난 2019 1,500억이 넘는 매출을 올렸다. 2019년부터 경기 침체로 평균 매출액이 0.4% 하락함에 대해서도 에이피알의 매출은 창립이후 연평균 3배 가량의 성장세를 유지 중이다. (2019년 말 기준, 대기업/중견기업 전년대비 매출액 평균 7.2%/5.8% 하락)

 

에이피알 매출액 증감추이

 

에이피알은 지난 2017년 첫 해외진출 이후 2018 100억 돌파, 2019 350억 돌파, 2020년에는 해외매출로만 1000억을 넘어서며 연평균 약 3배씩 성장하는 기염을 토했다. 에이피알은 2019년의 실적을 토대로 구랍 12 '무역의 날'을 맞아 3천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으며, 2월 초 산업부에서 제작한 공익 영상에 '대한민국 무역의 힘'에 수출국가대표 기업으로 선정돼 출연하기도 했다.

 

이같은 성장은 비용적인 수치 이외에도 고용창출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에이피알은 2019 34%(전년대비) 증가에 이어 2020년에는 무려 89%(전년대비)의 인원이 증가하였고, 2020년 말 기준 255명에 달한 임직원은 2018년 대비 2.5배가 늘어난 수치로 나타났다. 

 

에이피알은 매출과 고용 지표 이외에도 지난해 11 '글로벌피부과학연구원(원장 최명선, 삼성동 소재)'를 설립하며 R&D 연구개발에도 투자하고 있다. 세계 7개 국(대한민국 포함)에서 활약하는 글로벌 D2C 기업이라는 말에 걸맞게 여러 피부타입에 대한 세밀한 연구과 신뢰성을 갖춘 임상시험으로 지속가능한 독자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에이피알 고용인원 증감추이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