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Int’L, 온라인 PB ‘브플먼트’ 호조

조거팬츠, 스웻셔츠 초도 완판

발행 2020년 10월 22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장재영)이 보브사업부를 통해 두 번째 선보인 온라인 전용 여성복 ‘브플먼트’가 출시 직후부터 호조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 1일 자체 온라인몰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를 통해 총 26종의 제품을 출시했으며, 조커팬츠와 스웻셔츠가 매출을 견인하면서 첫 달 목표 매출을 무난히 달성했다. 


조커, 스웻 두 제품 모두 하루 만에 초도 물량이 완판 됐고, 이달 16일 기준 4차의 리오더를 진행하며 초도물량의 5배에 달하는 물량을 생산했다. 3차 리오더 물량까지 모두 완판을 기록했다. 다양한 활용이 가능한 스타일, 기존 여성복 대비 합리적인 가격대(재킷 10~20만, 데님·조거 팬츠 8~10만, 티셔츠 5~6만 원대)로 선보이면서 구매 수요가 빠르게 올라왔다.


호응에 힘입어 19일 겨울 컬렉션 1차분 12모델을 새롭게 출시했으며, 꾸준한 성과를 확인하면 자사몰뿐 아니라 MZ세대 타깃 외부 플랫폼 전개도 검토할 계획이다. 


‘브플먼트’는 나를 위한 보충제(VPPLEMENT: Visual+Supplement) 라는 뜻으로, 자신만의 개성과 실용적인 패션을 추구하는 20세대를 겨냥해 출근 룩부터 집에서 편히 입을 수 있는 퇴근 룩까지 실용적인 믹스매치 스타일을 제안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