쌤소나이트, 2020 SS 비즈니스백 컬렉션 출시 배우 소지섭 화보 공개

발행 2020년 01월 22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쌤소나이트코리아(사장 최원식)의 ‘쌤소나이트(Samsonite)’가 세련된 디자인과 프리미엄 소재의 ‘2020 S/S 비즈니스백 컬렉션을 출시하고, 브랜드 앰버서더 소지섭과 함께한 화보를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Arena Homme+)’ 2월호를 통해 공개했다.

 

대표 라인업인 ‘밀러(Miller)’는 감각적이며 트렌디한 감성을 추구하는 비즈니스맨을 위한 프리미엄 컬렉션인 ‘쌤소나이트 블랙 라벨(Samsonite Black Label)’의 라인업으로, 가벼우면서도 소프트한 터치감의 소가죽을 소재로 사용해 고급스러움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백팩과 클러치백 두 가지 디자인으로 출시되는 가운데 특히 백팩은 덮개가 있는 플랩 형태의 오프닝으로 세련되고 트렌디한 실루엣을 자랑하며, 넉넉한 사이즈의 양 사이드 포켓과 덮개를 열지 않고도 물건을 넣고 뺄 수 있는 측면 지퍼로 실용성까지 갖추었다.

 

 

 

 

‘하버(Harbor)’는 도회적인 감각의 비즈니스 캐주얼 라인업으로, 나일론 소재와 가죽을 믹스매치하여 가벼우면서도 엣지를 더한 디자인이 돋보인다. 더플백은 여행이나 출장 시 들고 다니기에도 부담이 없을 만큼 가벼우며, 뒷면 포켓을 열면 신발 등을 넣을 수 있는 별도의 공간이 있어 유용하다. 또한 스마트 슬리브로 캐리어에 간편하게 고정할 수 있다. ‘하버’ 백팩은 USB 단자가 마련되어 있어 내부 포켓에 보조 배터리를 수납 후 이동 시에도 전자기기를 충전할 수 있으며, RFID 차단 포켓으로 신용카드나 전자여권 등 백팩 안에 담긴 개인정보 스캔을 방지한다.

 

이외에도 2018년 첫 출시 이후 스테디셀러로 자리 잡은 ‘베논(Venon)’ 백팩은 다양한 비즈니스룩에 어울리는 깔끔한 스퀘어 형태의 디자인과 견고한 실루엣을 완성하는 탄탄한 원단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이번 시즌 기존보다 컴팩트한 미디움 사이즈가 새롭게 출시되었다.

 

쌤소나이트는 이번 출시와 더불어 패션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ARENA Homme+)’를 통해 브랜드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배우 소지섭과 함께한 고급스럽고 몽환적인 느낌의 ‘20S/S 비즈니스백 컬렉션’ 화보를 공개했다.

 

쌤소나이트의 ‘2020 S/S 비즈니스백 컬렉션’은 전국 쌤소나이트 매장 및 온라인몰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화보 및 패션 필름은 아레나 옴므 플러스 2월호와 전국 쌤소나이트 매장 및 공식 온라인몰, 유튜브 및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찾아볼 수 있으며, 대형 옥외 광고로도 선보인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