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베티카(DUVETICA), 글로벌 명품 패딩 시장 노린다

발행 2019년 12월 09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듀베티카(DUVETICA)는 2002년 몽클레어 CEO가 설립한 브랜드로 이태리, 프랑스산 원단과 프랑스 페리고르산 그레이구스 다운을 사용해 최상의 품질을 자랑하는 아우터웨어를 선보이고 있다.

 

듀베티카는 유럽과 일본, 북미에서 높은 브랜드 인지도를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브랜드로, 국내에서는 몽클레어가 프리미엄 패딩 시장에서 독주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기업 에프앤에프(F&F, 대표 김창수)가 새롭게 전개를 시작하며 최고급 퀄리티에 젊은 감성을 더해 국내 명품 패딩 시장에 빠르게 안착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밀라노 패션위크에서는 세계적인 톱모델 수주가 출근길 패션으로 듀베티카 숏패딩을 착용해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 팬들 사이에서 큰 화제가 되었으며, 지난 11월에는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에서 프리 런칭 행사를 개최하여 배우 하정우, 김하늘, 톱모델 한혜진, 뮤지션 그레이 등 국내 톱 셀러브리티들과 패션 매거진, 온라인 매체, 유명 인플루언서들이 방문하여 포털 사이트 메인을 수 차례 장식하는 등 많은 이들의 지대한 관심과 함께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또한 14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 배우 이영애가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듀베티카 제품을 착용해 일명 '이영애 조끼'로 큰 화제를 모음과 동시에 품절대란이 일어나고 있는 등 듀베티카에 대한 인지도와 관심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최근 20대가 새로운 명품 소비층으로 급부상하며 자신을 위한 소비를 아끼지 않는 소비패턴이 두드러지는 가운데, 이러한 밀레니얼 세대를 만족시킬 최적의 브랜드로 업계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는 평이다. 또한 패션 업계에서 불고 있는 '뉴트로(NEW+RETRO)'열풍에 힘입어,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해 디자인한 듀베티카의 숏패딩도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20대 소비자들의 취향을 저격했다.

 

 

듀베티카는 올 한 해 국내 소비자를 타겟으로 한 주요 백화점 매장 5개를 오픈해 한국 명품 패딩 브랜드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 내년부터는 아시아 주요국가의 시장을 필두로 공격적인 브랜드 확장을 노리고 있다. 그 외에도 많은 국내외 셀럽, 인플루언서, 아티스트, 글로벌 브랜드와의 콜라보레이션 등 새로운 시도를 통해 끊임없이 신선한 모습을 선보이며 글로벌 프리미엄 패딩 브랜드로 성장해 나갈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