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 웰메이드, 45주년 기념 ‘웰메이드 X 상상유니브’ 패션쇼 성료

발행 2019년 12월 02일

이종석기자 , ljs@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이종석 기자] 패션 기업 세정(대표 박순호)의 라이프스타일 패션 편집숍 ‘웰메이드(WELLMADE)’가 45주년을 기념하며 진행한 ‘웰메이드 X 상상유니브’ 패션쇼를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달 29일 ‘KT&G 상상유니브부산 5층에서 열린 상상유니브부산’ 패션쇼는 총 20개 팀 참가, 약 400명 참석으로 올해 45주년을 맞은 웰메이드 ‘인디안’ 브랜드를 재해석해 선보인 자리로 패션쇼를 통해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

 

3개의 소주제로 진행된 패션쇼의 첫 번째 스테이지는 ‘웰메이드 의류를 50대 타깃으로 리폼하라’을 주제로 풀어내는 시간이었다. 참여한 대학생들은 웰메이드와 KT&G가 협업해 제공한 5주 간의 ‘상상패션스쿨’ 교육을 기반으로 저마다 새로운 의미의 ‘웰메이드’를 정의하고 풀어냈다.

 

이어 부산 지역 출신 신진 디자이너들 의상이 두 번째 스테이지를 장식하고, 세 번째 스테이지는 19F/W 쇼를 통해 브랜드 헤리티지를 기반으로 트렌드를 입힌 ‘인디안 블랙라벨’, 젊은 감각의 온라인 전용 브랜드 ‘웰메이드컴’을 선보였다.

 

 

패션쇼 피날레는 부모님의 전성기를 찾아주는 취지로 웰메이드가 전개 중인 ‘마이 헤이데이’ 이벤트로 장식했다. ‘상상패션스쿨’ 참여 대학생 대상으로 미리 사연을 받아 선정된 학생은 부모님과 같은 웰메이드 의상을 입고 런웨이를 빛내 세대를 아우르며 사랑 받는 웰메이드를 상징적으로 표현했다는 평을 얻었다.

 

세정 웰메이드 관계자는 “이번 패션쇼는 준비부터 웰메이드 디자이너, 영업MD 등이 출강해 살아 있는 패션 실무 강의를 제공하며 함께 했기에 더욱 의미있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청년 세대 및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지속 가능한 상생 협력 모델을 구축, 고객님들의 사람에 보답하는 인디안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