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레, 99주년 한정판 ‘GTX 노트르담 재킷’ 출시

발행 2020년 02월 18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밀레(대표 한철호)가 지난 13일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밀레’가 99주년 한정판으로 고어텍스 인피니엄™ 바람막이 ‘GTX 노트르담 재킷’을 출시했다.

 

밀레 ‘GTX 노트르담 재킷'고어텍스'로 유명한 고어사의 고어텍스 인피니엄™(GORE-TEX® INFINIUM™)’ 원단을 적용, 보온성을 높여 날씨 변화에 최적화한 제품이다. 가벼운 눈과 비를 튕겨내 몸을 보호해주고 몸안의 습기는 빠르게 배출해 줘 겨울과 봄 사이의 계절에 착용하기 좋다.

 

‘GTX 노트르담 재킷은 군더더기 없는 베이직한 디자인으로 팔 부위에 GORE-TEX® INFINIUM™ 레터링 디자인을 포인트를 준 것이 특징이다. 활동성을 고려해 라글랑 소매 패턴을 접목시켜 인체공학적인 바람막이로 완성됐다. 색상은 다크 베이지와 차콜 두 가지로 구성됐으며, 99주년 스페셜 프라이스 상품이다.

 

밀레 기획본부 송선근 부장은 간절기 필수 아이템인 바람막이 재킷에 고어텍스 인피니엄™’원단을 접목시켜 19만원대의 99주년 스페셜 프라이스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전하며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밀레의 양질의 제품을 소비자들이 부담 없이 경험할 수 있도록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밀레의 ‘GTX 노트르담 재킷은 밀레 전국 오프라인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