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배너 이미지

F&F, 1천억 ‘고액납세의 탑’ 수상

발행 2024년 03월 04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김창수 F&F 회장(오른쪽)과 최상목 경제부총리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F&F(대표 김창수)가 모범적인 고액납세로 국가재정 및 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고액납세의 탑’(국세 1천억 탑)을 수상했다.

 

‘고액납세의 탑’은 국가재정 확보에 기여한 고액납세기업의 자긍심 고취와 성실납세문화 확산을 위해 대통령 명의로 수여하는 명예적 포상이다. 국세 1천억 원 이상을 납부한 고액 납세기업만이 수상 대상이 된다. F&F는 2022년 처음 1천억 원을 돌파한 이래, 지난해까지 2년 연속 1천억 원 이상의 고액의 세금을 납부한 공을 인정받았다.

 

김창수 F&F 회장은 지난 4일 서울 동대문 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제58회 납세자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최상목 경제부총리로부터 고액납세기업에 대한 ‘고액납세의 탑’ 트로피를 받았다.

 

이날 F&F는 대한항공, 삼성바이오로직스, SK실트론, 롯데정밀화학, 호반건설 등 다른 고액납세기업들과 함께 수상했으며, 패션기업 중에서는 유일하게 수상했다.

 

F&F는 코로나 등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선제적 DT(Digital Transformation)를 통해 시장 변화에 신속히 대응, 지속적인 성장을 이루며 패션업계에서 독보적인 성과를 달성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MLB’의 해외 소비자 판매액은 지난해 1조7천억 원에 달한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