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배너 이미지

성창식 前 에프알제이 대표 의류 프로모션 창업

발행 2019년 03월 11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성창식 전 에프알제이 대표<사진>가 의류 프로모션 사업에 나섰다.


최근 양재동에 사무실을 차리고 본격적인 사업 준비에 들어갔다. 품목은 데님을 시작으로 다이마루, 우븐 등 토털로 넓혀간다는 계획이다. 데님은 중국 쯔보(Zibo)와 베트남에 공장을 확보했다.


캐주얼 업계에서 20년 넘게 몸담아 온 만큼 브랜드메이커들의 니즈를 잘 파악하고 제안할 것으로 기대된다.


성창식 대표는 유림, 화림모드를 거쳐 에프알제이(당시 유나이티드쓰리)에 입사, ‘멤버할리데이’와 ‘에프알제이’ 사업부장을 지냈다. 2010년 대표이사에 올라 최근까지 재직해 왔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