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레이첨단소재, 보건용 마스크 분홍·황색 부직포 개발

발행 2021년 06월 08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분홍색,황색 부직포로 만든 다양한 마스크 / 사진제공=도레이첨단소재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도레이첨단소재(사장 전해상)가 국내 최초로 분홍색과 황색의 보건용 마스크 컬러 부직포를 개발하여 KF-94, 80 및 비말차단 마스크 등에 모두 적용함으로써 소비자들이 보다 다양한 색상의 마스크를 선택할 수 있게 됐다.

 

이번에 개발한 컬러 부직포는 인체에 무해한 색소를 사용하여 색상을 구현해내는 안정적인 도레이첨단소재의 우수한 방사 기술을 활용한 것으로 색상별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강화된 안전기준을 통과한 것이다.

 

도레이첨단소재는 앞으로 노란색, 아이보리, 그린 계열 등 보다 다채로운 컬러를 계속 선보일 것이며, 국내 출시에 이어 공급 확대로 해외 수출 증대에도 기여함으로써높은 부직포 소재 기술력을 알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마스크 안쪽의 보풀 문제를 개선하여 착용감이 좋고 자극을 최소화한 부직포도 공급하여 위생과 편의성 증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