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케이-ACN, 할랄 화장품 개발 업무 협약

발행 2021년 09월 01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왼쪽부터 ACN 코리아 김현수 사장, 씨티케이 최선영 대표 / 사진제공=씨티케이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씨티케이(대표 정인용, 최선영)는 글로벌 직접판매 회사 ACN과 동남아시아 시장을 타깃으로 한 할랄 화장품을 개발하기 위해 지난달 31일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양사는 ACN 코리아가 지난 4월 런칭 한 뷰티 브랜드 '베네보떼(Benebeaute)'의 프리미엄 스킨케어 라인 플레더마(Fleuderma)’를 할랄 화장품으로 리뉴얼 해 개발할 예정이며, 2023년 상반기에 무슬림 인구 비중이 높은 싱가폴과 말레이시아 시장을 시작으로 동남아시아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할랄 화장품 시장은 전 세계 인구의 약 25%를 차지하는 무슬림 소비자를 바탕으로 지속적으로 성장해 오고 있으며, 비무슬림 소비자들에게도 할랄 화장품이 안전하다는 인식이 높아지고 있어 성장 가능성이 큰 시장이다.

 

최선영 씨티케이의 대표는 “뷰티 시장에서 할랄 화장품이 유망주로 떠오르는 만큼 이번에 ACN과 함께 개발하는 베네보떼스킨케어 할랄 제품을 성공적으로 개발해 또 하나의 씨티케이 성공사례로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