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선스 특집] 제이슨우, 데렉램 등 150여 개 브랜드 라인업
리센시아

발행 2022년 12월 02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사진=리센시아 브랜드 포트폴리오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전문 기업 리센시아(대표 김용철)가 창립 이후 최다 패션 &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구축했다. 리오프닝과 급변하는 마켓에 대응하기 위해 미국,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 북유럽, 일본 등지에서 인지도와 대중성을 갖춘 150여 개 프리미엄 브랜드를 도입, 탄탄한 콘텐츠 경쟁력을 확보했다.

 

그 결과 국내 리테일, 패션 기업과 라이선싱 계약도 크게 증가했다. 우선 글로벌 인지도가 탄탄한 해외 디자이너 브랜드들의 거래가 활발하다. 미국 디자이너 '제이슨우(JASON WU)'는 GS홈쇼핑과 여성복, 백, 슈즈 부문을, ‘데렉램(DEREK LAM 10 CROSBY)’은 롯데홈쇼핑과 여성복 계약을 체결했다.

 

안나수이, 케네스콜, 로또골프, 유돈초이, 신시아로리 등은 홈쇼핑 벤더사와 계약을 맺고 고무적인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

 

최근 미국 스트리트 캐주얼 '마크 곤잘레스(Mark Gonzales)'는 더네이쳐홀딩스와 의류, 액세서리를, 제이플레이 스튜디오와 아동복 계약을 체결, 내년 춘하 시즌 나란히 런칭된다.

 

새로운 영역에도 도전장을 던졌다. 라이프스타일 시장을 겨냥해 F&B 등 이업종 간의 콜라보레이션에 주력하고, 하우징, 푸드 부문 프리미엄 브랜드 도입도 강화한다.

 

이 회사는 또 내년 패션, 유통 트렌드 리서치 전문 패션&리테일 R&D 자회사를 설립한다. 주로 서브 라이선시의 실적 향상을 위해 시장 예측, 트렌드, 상품 기획 정보 등 인사이트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브랜드 판권 인수, 해외 기업 지분 확보, 하이브리드 라이선스권 중개(수입+라이선스), 명품 병행수입, 상표권과 저작권 등 국내외 지식재산권 관련 비즈니스도 전개한다.

 

 

 

<라이선스 특집 바로가기>
    PC       /       m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