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버, 거래액 50% 성장

발행 2022년 11월 02일

이종석기자 , ljs@apparelnews.co.kr

사진=하이버

 

회원 수도 70% 증가

영업이익 첫 흑자

 

[어패럴뉴스 이종석 기자] 남성 쇼핑몰 하이버(대표 서정민)가 입점 브랜드와 개인 판매자 확대로 거래액이 늘고 있다.

 

올해 1월부터 9월까지의 거래액이 전년 동기 대비 50% 성장을 기록했다. 9월 기준 회원 수도 올해 초 대비 70% 가량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첫 흑자를 냈다.

 

10월 중순 현재 하이버는 총 6개 카테고리로 큐레이션 하고 있다. 브랜드, 트렌드(개인 판매자), 럭셔리(병행 수입), 스포츠 등은 패션 제품을 디지털은 IT기기를 라이프 스타일에서는 그 외 다양한 폼목을 다룬다. 9월 말 기준 누적 상품 수는 전년 동기 대비 80% 늘었다.

 

전 분야의 개인 판매자 수는 8200개로 패션은 2400개다. 그 중 핵심 판매자는 30~50여 개로, 상위권은 월 최대 10~12억의 거래액을 내고 있다. 패션 브랜드 수는 2200개가 입점해 있다. 주요 브랜드는 ‘레가시’, ‘유앤엘씨’다. 10~20대 MZ세대 남성을 중심으로 가성비와 기본물에 최적화된 브랜드들과 개인 판매자들이 인기다.

 

현재 거래액은 패션 비중이 압도적으로, 그 중에서도 약 85%가 개인 판매자들이 있는 트렌드 카테고리가 차지하고 있다.

 

하이버 관계자는 “월 셀러(개인 판매자)들의 거래액이 100억 원이라면, 브랜드는 20억 원을 기록하고 있다. 올해 브랜드 육성을 위한 어플리케이션 재정비 등의 워밍업을 끝내고 내년 본격적으로 브랜드 확대에 힘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