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 비통 X 나이키, ‘에어 포스1’ 소더비 자선 경매

발행 2022년 01월 20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사진제공=루이 비통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루이 비통이 나이키와 협업을 통해 전 루이 비통 남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버질 아블로가 디자인한 ‘에어 포스 1(Air Force 1)’을 최초 공개하고, 세계적인 경매 회사 소더비(Sotheby’s)와 함께 한정판 200켤레와 루이 비통 파일럿 케이스에 대한 자선 경매를 개최한다.

 

이번 협업을 통해 재탄생한 에어 포스 1’은 버질 아블로가 스니커즈 장식에 주로 사용했던 문자 그래픽 등의 인용 부호 스타일이 가미된 것이 특징이며, 루이 비통을 상징하는 모노그램 및 다미에 패턴과 천연 소가죽 파이핑 장식이 돋보인다.

 

버질 아블로의 에어 포스 1은 루이 비통 파일럿 케이스와 함께 경매에 붙여진다. 파일럿 케이스는 루이 비통 2022 봄-여름 컬렉션 아카이브를 바탕으로, 모노그램 토리옹 가죽 소재를 아이코닉한 오렌지 컬러로 재해석해 제작됐다.

 

경매 시작가는 2,000달러로, 판매 수익금은 버질 아블로 ‘포스트모던’ 장학 기금에 기부될 예정이며, 패션장학기금(FSF)과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아프리카계 미국 흑인 및 아프리카 출신 학생들의 학비를 지원한다.

 

루이 비통과 나이키의 협업작 에어 포스 1 및 파일럿 케이스는 뉴욕 소더비 경매 전시장에서 2월 8일까지 무료로 공개되며, 소더비스닷컴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서도 1월 26일부터 2월 8일까지 찾아볼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