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자체 개발 ‘얼굴인식’ 서비스 출시... AI 사업 가속화
금융 등 다양한 분야 속 얼굴 감지, 분석, 신원 인증 가능

발행 2021년 05월 07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NHN 본사 게이트 얼굴인식 시스템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NHN(대표 정우진)이 자체 AI 기술을 활용, 개발한 얼굴인식 서비스를 출시하며 AI 사업을 가속화한다.

 

NHN이 선보인 얼굴인식 서비스는 머신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양질의 얼굴 데이터셋 학습 과정을 통해 개발됐다. 이를 활용한 얼굴 감지 및 분석, 비교, 신원 인증 등이 가능하며, 향후 얼굴 식별이 필요한 금융, 의료, 커머스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환경에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NHN은 얼굴인식 서비스를 NHN 사옥 내 출입 게이트에 먼저 적용하며, 임직원 출입 시 활용한다. 서비스가 설치된 단말기에 접근하면, 시스템에 등록된 임직원의 사진과 얼굴 매칭을 통해 빠른 신원 확인 및 출입이 가능하다.

 

또한, 작년 채용에 도입했던 AI 감독관 시스템에도 얼굴인식 서비스를 접목해, 한층 고도화된 무인 채용 시스템 환경을 구축한다. 올해 7월 진행되는 NHN에듀의 NSAT 온라인 경시대회에서 응시자 본인 확인 과정에 활용되는 등 언택트 환경에 맞춰 내·외부 서비스로 확대 적용해 나갈 예정이다.

 

NHN은 얼굴인식 서비스를 시작으로 올해 안에 OCR(광학문자인식), 유사 이미지 검색(패션 검색), 자동차 번호판 인식, 음성 인식, 음성 합성 등 AI 기반의 서비스 상용화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이번 얼굴인식 서비스를 포함해 올해 상용화되는 모든 AI 기반의 서비스는 광주에 설립되는 국가 AI데이터센터 수요기관 및 관련 기업들에 무상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NHN은 지난 2월에 열린 광주 AI데이터센터 착수식 등을 통해 지역 기반의 기업들과 연구기관, 대학들이 AI 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게 개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인공지능 기술을 제공한다고 밝힌 바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