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그재그, 이용자 97.4%가 '제트온리(Z-Only)' 서비스 만족

발행 2021년 05월 06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패션 테크 기업 크로키닷컴(대표 서정훈)이 운영하는 여성 쇼핑 앱 지그재그제트온리(Z-Only)’ 베타 버전 출시 한 달을 맞아 이용자 대상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상품 구매 고객 중 97.4%가 서비스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Z-Only는 소호몰 자체 제작 상품을 밤 9시까지 주문하면 다음날 받을 수 있는 소호몰 특화 서비스로, CJ대한통운의 ‘e-풀필먼트 서비스를 통한 물류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설문조사는 Z-Only 서비스 만족도 및 개선 포인트를 발굴하기 위해 지난 4 20일부터 25일까지 총 6일간 진행됐다. 지그재그 어플 이용자 7,371명이 참여했다.

 

Z-Only 상품 구매 경험을 묻는 질문에 97.4%만족스러웠다를 선택했다. 만족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배송 속도(익일 배송)를 선택한 응답자가 46.5%로 가장 많았으며, 뒤를 이어 무료 배송(27.2%) ▲무료 교환 및 반품(15%) 순으로 서비스에 만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그재그의 고객관리(CS) 활동 역시 만족도가 약 90%(매우 만족 59.5% 및 만족 30.6%)로 높게 나타났다. 이는 하나만 구매해도 무료배송, 교환 및 반품 무료, 여러 쇼핑몰에서 구매한 상품은 한 번에 합배송 등의 서비스가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Z-Only는 입점 파트너사들에게도 변화를 주고 있다. 대체적으로 패션 아이템 관련 온라인 쇼핑 시 주 초반에 매출이 높은 반면 주 후반으로 갈수록 주말 배송 등의 이슈로 매출이 감소하는 경우가 많지만, Z-Only의 익일 배송 서비스를 통해 주 후반대(목요일-일요일) 매출이 상승하는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대표적으로 쇼핑몰 원로그Z-Only 입점 후 목요일부터 일요일까지의 매출 비중이 이전 대비 17% 증가했다

 

한편, Z-Only는 지난 3월 지그재그가 새롭게 출시한 서비스로, 고객들은 고품질의 다양한 쇼핑몰 자체 제작 상품을 빠르게 만나볼 수 있으며, 셀러들 역시 CJ대한통운의 ‘e-풀필먼트 서비스를 통해 편리한 물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현재 Z-Only ‘육육걸즈’, ‘프롬비기닝’, ‘아뜨랑스’, ‘리리앤코’, ‘원로그’, ‘메리어라운드등의 쇼핑몰 20여 곳과 함께 차별화된 셀렉션을 구축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