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해, 中 티몰 2분기 매출 '전분기比 215% 증가'

발행 2022년 07월 04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사진제공=화해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뷰티 플랫폼 화해(대표 이웅)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티몰 내화해 플래그십 스토어를 중심으로 올해 2분기 해외매출이 전분기 대비 215% 성장했다고 4일 밝혔다.

 

화해는 최근 중국 내에서 화장품 성분, 리뷰, 랭킹 등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구매하는 체크슈머가 증가한 것을 반영해 현지 소비자 취향에 맞춘 콘텐츠 제공에 집중해 왔다.

 

또한, 왕홍들과 함께 화해 앱에서 주목받은 한국 화장품을 소개하고, 중국 내 인기 SNS 채널에서 소비자들과 실시간 소통하는 진정성있는 마케팅을 통해 중국 2030 고객층의 마음도 사로잡았다. 화해는 중국판 인스타그램으로 알려진샤오홍슈(Xiaohongshu)’에서 화해 공식계정 채널을 운영한 지 4개월 만에 팔로워 3만 명 이상을 기록하며 중국 시장에서 인지도를 빠르게 넓혀가고 있다.

 

실제로 상반기 중국 최대 규모의 쇼핑 행사로 꼽히는 '618 쇼핑축제' 기간 동안에는 화해 플래그십 스토어 거래액이 전월 대비 2배 이상 늘어나며 폭발적인 성장세를 입증했다.

 

한편, 화해는 하반기에도 중국 시장에서의 성장세를 이어가고자 현지 소비자를 겨냥한 신규 브랜드의 입점을 확대하고, 콘텐츠와 커머스를 결합한 라이브커머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통해 제품력이 우수한 국내 중소 브랜드들의 글로벌 진출을 돕는 인큐베이팅 커머스로 거듭나겠다는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OP뉴스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데일리뉴스 더보기

APN tv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

뷰티SNS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