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폐페트병 재활용한 ‘친환경 가방’ 선봬

발행 2021년 07월 27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현대홈쇼핑의 친환경 니트 플리츠백

 

폐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통해 아파트 10여곳서 4만개 수거

29일 오후 6시 현대H몰 쇼핑라이브서 판매, 수익금 전액 기부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현대홈쇼핑(대표 강찬석)이 재활용 캠페인을 통해 수거한 폐페트병을 업사이클링해 ‘친환경 니트 플리츠백’으로 만들어 판매한다. 판매는 오는 29일 오후 6시 현대H몰 모바일앱 내 라이브 커머스 코너인 ‘쇼핑라이브’에서 진행된다.

 

앞서 현대홈쇼핑은 지난 5월 친환경 패션 스타트업 플리츠마마(PLEATS MAMA)와 투명 폐페트병을 수거해 재활용하는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수도권 지역 내 아파트 단지 10여 곳에 ‘투명 폐페트병 전용 수거함’을 설치해 4만여 개의 폐페트병을 수거했다.

 

회사 관계자는 “수거한 폐페트병은 세척·분쇄·원사 생산 등의 공정을 거쳐 2,000개의 친환경 플리츠백 가방으로 재탄생됐다"며 “가방 1개 당 약 16개의 폐페트병이 사용됐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판매하는 상품은 숄더백(라벤더·블루 색상)과 미니 숄더백(라임·오렌지 색상) 두 종류다. 판매 수익금 전액은 소외계층을 위해 쓰여진다.

 

한편, 현대홈쇼핑은 지난 2018년부터 아이스팩을 수거해 소상공인에게 무상으로 나눠주는 ‘아이스팩 재활용 캠페인’을 비롯해, 버려지는 프라이팬을 새 주방용품으로 만드는 ‘폐프라이팬 수거 캠페인’ 등 다양한 환경 보호 캠페인에 앞장서고 있다.

 

현대홈쇼핑의 폐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