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스, 록 밴드 '더 발룬티어스'가 참여한 캠페인 공개

"올드스쿨 너의 길을 만들어"

발행 2021년 04월 08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뮤지션 백예린을 주축으로 구성된 록 밴드 ‘더 발룬티어스’와 함께 선보이는 반스의 새로운 제품 캠페인.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스포츠/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반스(Vans)'가 캠페인 앰배서더 더 발룬티어스(The Volunteers, TVT)와 함께 클래식 풋웨어, 올드스쿨(Old Skool)을 조명하는 제품 캠페인 ‘올드스쿨, 너의 길을 만들어’를 새롭게 선보인다.

 

올드스쿨은 1977년 스타일 #36(Style #36)이라는 이름으로 처음 선보였다. 반스의 상징인 ‘사이드스트라이프(SideStripe)’가 적용된 최초의 신발이자 내구성이 뛰어난 가죽 소재가 사용되어 90년대 스케이터들의 많은 사랑을 받기도 했다. 

 

반스는 브랜드의 가장 아이코닉한 풋웨어 실루엣인 올드스쿨을 조명하기 위한 제품 캠페인 ‘올드스쿨, 너의 길을 만들어’와 함께 전 세계의 창의적인 인물의 이야기를 소개해왔다. 이번 시즌에는 록 밴드 더 발룬티어스가 앰베서더로 참여했다.

 

더 발룬티어스는 백예린(보컬/기타), 고형석(베이스), 조니(Jonny, 기타) 그리고 김치헌(드럼) 구성으로 지난 2018년에 결성되었다. 정식 데뷔에 앞서 총 5트랙의 앨범과 음원을 선보이며 데뷔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더 발룬티어스는 "창의적으로 생각하고, 마음이 시키는 대로 따라가는 것. 우리의 음악이 더 많은 영향을 주었으면 좋겠어요"라며 이번 캠페인 참여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반스의 올드스쿨 풋웨어 컬렉션은 공식 온라인 스토어 및 오프라인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