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2020 양성평등주간’ 기념 장관상 수상

발행 2020년 09월 21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한세실업(대표 김익환, 조희선)이 지난 2일 여성가족부로부터 양성평등진흥 유공 장관 표창을 받았다.

 

양성평등진흥 유공 장관 표창은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2020 양성평등주간을 기념하는 상으로, 한세실업은 여성임원 50% 및 여성관리자급 53% 달성, 직장 어린이집 운영, 사내 조직문화 개선 전담부서 신설 등 양성평등문화 조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했다.

 

한편, 한세실업은 지난 610일 의류 제조업 최초로 여성가족부와성별균형 포용성장 파트너십자율협약을 체결하고, 남녀가 모든 영역에서 평등한 양성평등 기업을 목표로 하는 상호협력을 약속한 바 있다.

 

한세실업은 지난해 7월 여성가족부가 조사한국내 500대 기업 여성 임원 현황에서도 여성 임원 비율 1위에 오르는 등 성평등 문화를 지속 확립해왔다. 올해 1월에는 여성 전문경영인 조희선 사장을 각자대표로 선임하며 유리천장 없는 기업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김익환 한세실업 대표이사 부회장은이번 수상은 임직원 모두가 평등하게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기업 문화를 조성해 온 덕분이라며앞으로도 양성평등과 일·생활 균형을 추구하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