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뉴욕(CHAEnewyork), 배드 걸스 컬렉션 공개

발행 2020년 09월 21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뉴욕에서 런칭한 하이앤드 브랜드 '채뉴욕(CHAEnewyork)'배드 걸스(BAD GIRLS)’ 컬렉션을 공개했다.

 

‘배드 걸스(BAD GIRLS)’ 컬렉션은 자기주장이 강하고 멋진 여성을 표현하기 위해 원색과 체인 디테일을 사용했다. 양가죽, 벨벳, 레오퍼드 에코퍼 등을 메인 원단으로 사용하였고, 플리츠 맞주름과 플레어를 사용한 아워글라스 실루엣이 주를 이뤘다. 채뉴욕은 이번 컬렉션에서 독립적이고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어디서나 당당한 여성의 모습을 담고자 했다.

 

배드 걸스 컬렉션의 메인 의상인 플래드 체크 테일러드 재킷은 남성복에서 영감을 받아 직선적인 어깨가 돋보이게 만들었다. 오픈된 소매는 체인을 이용하여 포인트를 주었고, 랩 스커트로 제작된 하의는 체인의 화려한 디테일이 돋보인다. 비비드하고 볼드한 원색이 믹스매치된 체크 패턴에 금사가 블랜딩된 원단을 사용하여 은은하게 빛나 고급스러움도 느껴진다.

 

채뉴욕의 아이덴티티를 살린 화려한 레드 컬러의 재킷은 각진 어깨가 특징이며, 양가죽 소재로 제작되어 부드러운 착용감을 느낄 수 있다. 스트라이프 원단의 셔츠 드레스는 드롭 숄더로 만들어져 오버 사이즈 느낌을 주며 와일드함과 여성스러운 실루엣이 공존한다.

 

실크 벨벳 소재의 플리츠가 돋보이는 트렌치코트는 어깨에 패드를 더하고, 넓고 큰 테일러드 카라를 사용해 강렬한 느낌을 준다. 허리 벨트가 있어 허리 라인을 강조할 수 있으며, 착용시 자연스럽게 떨어지는 실루엣이 특징이다. 트렌치코트와 함께 착용된 셔츠 드레스는 실크가 혼합된 소재로 만들어져 은은하게 광택이 난다.

 

이번에 소개된 컬렉션을 포함한 채뉴욕의 제품들은 9 18일부터 10 4일까지 진행하는 압구정 갤러리아 백화점 채뉴욕 팝업스토어(명품관 WEST 3F)에서 만나볼 수 있다. 컬렉션 라인의 제품은 테일러링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일부 레디 투 웨어 제품은 할인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또한, 2020 온택트 트렌드 페어에도 참여한다. 네이버와 협업을 통해 오는 21 V라이브와 네이버TV를 통해 브랜드 토크 콘서트와 랜선 패션쇼를 라이브로 만나 볼 수 있다.

 

채뉴욕의 유채윤 대표는 이번에 공개된 배드 걸스 컬렉션뿐 아니라 20FW 레디 투 웨어 공개도 준비하고 있다하반기 팝업 스토어와 트렌드 페어 참여 등 소비자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늘리겠다.”고 말을 전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