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키슈에뜨, 컬렉션 라인 ‘아틀리에’ 확대

발행 2020년 09월 21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여성 영 캐릭터 캐주얼 브랜드 ‘럭키슈에뜨’가 컬렉션 라인 아틀리에(ATELIER)’20 가을/겨울 시즌부터 본격 확장한다.

 

아틀리에는 트렌드를 리딩하는 럭키슈에뜨의 컬렉션 라인으로, 기존 쟈뎅 드 슈에뜨에서 아틀리에로 명칭을 변경했다. 고품질 소재와 디테일을 사용해 정교한 테일러링을 선보이는 동시에 핸드메이드 감성을 부각시킨다.

 

기존 컬렉션 라인이 유니크한 고급스러움에 캐주얼 감성을 적용했다면, 아틀리에는 남성복의 테일러링 실루엣과 과장된 여성스러움을 조합했다. 20FW시즌에는 ‘Tous Ensemble(모두 함께)’라는 주제로 다양한 재킷 류와 플리츠 롱 드레스, 블라우스, 크롭 팬츠, 캡 등을 주요 아이템으로 내놨다.

 

‘Slim Fit Single Maxi Long Coat’는 금속 단추와 탈부착 장식으로 포인트를 준 심플한 롱코트다. 등판 밑단 양 옆에 깊은 트임을 적용해 입었을 때 활동성은 물론 실루엣을 살려준다. ‘Tweed short jacket’은 귀엽고 세련된 디자인의 트위드 쇼트재킷이다. 싱글 단추에 세일러 칼라 등 아틀리에만의 디테일을 더한 아이템으로, 등판 옆쪽에는 금속성 실을 적용한 로고 자수로 완성도를 높였다. ‘Print Mesh Pleated Skirt’는 울 미니스커트에 메시 주름 스커트가 겹쳐진 느낌의 스커트다.

 

럭키슈에뜨 브랜드 관계자는 아틀리에 라인은 럭키슈에뜨의 헤리티지를 이어 받아 트렌디한 컬러와 고급스러운 소재, 우아한 디자인으로 기존 고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해외에서 활동하는 슈퍼모델을 기용한 광고, 럭키슈에뜨만의 이색적인 프로모션 등으로 신규 고객까지 끌어들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틀리에 라인은 7(MON7)’ 프로모션을 통해 오프라인 매장보다 7일 먼저 코오롱몰에서 사전 예약으로 구매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