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여성청소년 생리대 바우처’ 사용처 지정

발행 2020년 08월 10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홈플러스는 여성가족부가 저소득층 여성청소년(만 11세~18세)들에게 생리대를 지원하기 위해 시행 중인 ‘여성청소년 생리대 바우처’ 사업의 사용처로 지정됐다고 밝혔다.

 

지원을 신청한 청소년들은 국민행복카드(BC/삼성/롯데카드)로 전국 140개 홈플러스 매장과 344개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매장에서 생리대를 구입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조제분유와 기저귀 구매 비용을 지원하는 바우처도 함께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오는 8월 말부터 전국 88개 홈플러스 매장과 4개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매장에 설치된 390여 대의 셀프계산대에서도 결제가 가능하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