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풍물산, 직능별 팀 체제로 개편

발행 2020년 05월 20일

이종석기자 , ljs@apparelnews.co.kr

 

 

영업, 기획, 생산, 온라인팀

‘오버캐스트’는 별도 체제로

 

[어패럴뉴스 이종석 기자] 원풍물산(대표 이두식)이 조직을 개편했다.

 

기존 사업부별 조직 구조에서 직능별 부서 체제로 전환했다. 연초 패션사업본부 본부장으로 선임됐던 신봉주 씨가 전 브랜드 총괄을 맡게 됐다.

 

기존 패션사업본부는 크게 정장사업부와 캐주얼사업부로 나뉘어져 있었다. 정장사업부에는 신사복 ‘킨록앤더슨’이, 캐주얼사업부에는 캐릭터 ‘킨록2’, ‘킨록바이킨록’, 편집숍 ‘맨투고’가 속해 있었다. 온라인 캐주얼 ‘오버캐스트’는 런칭 당시부터 별도 사업부로 독립 운영되어 왔다.

 

이번 개편을 통해 2개 사업부 체제를 통합, 영업, 기획, 생산, 온라인팀 등 총 4개 팀체제로 개편됐다, ‘오버캐스트’는 단독 부서를 유지한다.

 

이번 개편은 직능별 전문성을 극대화하기 위한 것으로, 통합 전략에 따른 효율 상승을 기대하고 있다. 원부자재, 생산 비용 절감 등도 용이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