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사내문화 캠페인 ‘한 세상 한세인’ 실시

발행 2020년 03월 26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한세실업(대표이사 부회장 김익환)은 긍정적인 사내문화 확립을 위해 ‘한 세상 한세인’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업무에만 집중해 둘러보지 못했던 동료들과 친밀감을 높이고, 밝은 사내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캠페인에는 인사하기, 사원증 패용하기 등의 활동이 포함된다. 

 

특히, 캠페인 기획에 직원들 아이디어가 반영돼 의미를 더했다. 캠페인 포스터는 사내 R&D본부 공모전을 통해 선발됐으며, 표어 또한 ‘한세’를 주제어로 직원들에게 공모한 결과물이다.

 

캠페인은 한세실업 P&C(People&Culture)팀에서 주관한다. 한세실업은 2019년 P&C팀을 신설해 직원 고충을 수용하고 사내 분위기를 개선하는 등 임직원 복지 및 근로의식 향상에 힘써왔다. P&C팀은 그 동안 직원들의 의견을 반영해 생일자 조기퇴근제, 샌드위치데이 휴무, 12월31일 휴무 등의 복지를 제도화 해 직원들의 호응을 이끌어 낸 바있다.

 

한편, 한세실업은 서울 본사, 해외 생산기지 근로자, 협력업체 포함 전세계 약 5만 명이 근무하고 있는 ODM(Original Development Manufacturing: 제조업자 개발생산) 전문기업으로, 미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미얀마, 니카라과 등 8개국 23개 법인 및 해외 오피스를 거점으로 글로벌 패션 전문 기업으로 자리잡았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