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스페이스, 스타일 맛집 '아노락 컬렉션' 선봬

스트리트에서 애슬레저까지

발행 2020년 02월 27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뉴 달톤 아노락’을 착용한 노스페이스 홍보대사 우도환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의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가 힙한 스타일로 스트리트룩에서 애슬레저룩 연출까지 일상 생활에서 폭넓게 활용 가능한 ‘아노락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번 아노락 컬렉션은 노스페이스의 헤리티지를 담고 있는 스테디셀러 제품 고유 디자인에 감각적인 컬러 배색과 로고 플레이 등의 디테일을 더해 탄생되었다. 또한 정전기 발생을 줄이는 도전사 원단을 사용해 봄철 미세먼지에 대응 가능하거나, 통기성이 우수한 메시 원단을 사용해 강도 높은 아웃도어·스포츠 활동에서도 착용 가능한 기능성 제품이 함께 출시되었다.

 

노스페이스 ‘뉴 달톤 아노락’ 제품컷

 

이번 컬렉션의 대표 제품인 ‘뉴 달톤 아노락(NEW DALTON ANORAK)’은 노스페이스의 스테디셀러 중 하나인 달톤 아노락을 한층 심플한 디자인으로 재탄생시킨 제품이다. 딱 떨어지는 심플한 디자인에 제품 앞면 플라켓의 로고 플레이, 왼쪽 어깨 부위의 와펜 등으로 강렬한 포인트를 더했다. 오버사이즈로 착용 시 멋스러운 스트리트룩 연출이 가능한 제품으로 전면에 휴대폰, 지갑 등을 수납할 수 있는 캥거루 포켓으로 실용성을 높였다. 색상은 오렌지, 화이트, 베이지 및 블랙 4종이다.

 

노스페이스 ‘캠프턴 아노락’ 제품컷

 

노스페이스 ‘캠프턴 아노락(CAMPTON ANORAK)’은 드롭숄더 라인과 자연스럽게 구김이 잡히는 원단이 특징으로 애슬레저룩으로 연출하기에도 좋은 제품이다. 양 팔과 허리 부분을 몸통과 다른 컬러 블록으로 매칭하여 레트로한 무드를 완성시켜준다. 통기성이 좋은 메시 소재를 안감으로 적용해 간절기는 물론 초여름까지 착용 가능하다. 색상은 네온 그린, 화이트 및 블랙 3종이다.

 

노스페이스 ‘뉴 마운틴 아노락’ 제품컷

 

노스페이스 ‘뉴 마운틴 아노락(NEW MOUNTAIN ANORAK)’은 정전기 발생을 최소화하는 도전사 원단을 적용해 미세먼지가 옷에 달라 붙는 것을 줄여주며, 주머니 안쪽에 마스크를 따로 보관할 수 있는 포켓도 적용했다. 전 세계적으로 인기가 높은 마운틴 재킷의 디자인을 반영하고, 여기에 한층 과감한 컬러 블록을 적용하거나 솔리드 스타일을 반영하는 등 디자인을 다양화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색상은 카키, 다크 베이지 및 블랙 3종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