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무역, '코로나19' 성금 5억 기탁

발행 2020년 02월 27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성기학 영원무역 회장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노스페이스’로 잘 알려진 글로벌 의류생산기업 영원무역(회장 성기학)이 ‘코로나19’로 위기를 겪고 있는 대구 시민들을 위해 5억 원을 기부했다.

 

영원무역은 27일 대구 ‘코로나19’의 예방과 방역, 긴급생계지원 등 위기극복을 위한 성금 5억 원을 대구살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성기학 영원무역 회장은 “오랫동안 받아온 고객들의 사랑에 보답하고자 나눔실천을 결심하게 됐다. 대구의 시민들이 마음을 모아 큰 위기를 슬기롭게 헤쳐 나가길 진심으로 응원한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