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내셔날, 시즌 구분 없는 패션 브랜드 ‘텐먼스(10MONTH)’ 런칭

발행 2020년 02월 17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장재영)이 계절 구분이 없는 패션 브랜드 텐먼스(10MONTH)’를 자사 온라인몰 S.I.VILLAGE(에스아이빌리지)에서 단독 런칭하며 지속 가능 패션에 도전한다.

 

텐먼스1년 중 10개월 동안 입을 수 있는 옷을 의미한다. 이는 시즌 별 신제품을 출시하는 패션업계의 관행을 과감히 깬 것이자 2주에 한번씩 신제품을 내놓는 패스트패션의 트렌드와는 상반된다.

 

텐먼스가 추구하는 것은 에버 디 에센셜(Ever the essential)’로 언제나 필수적인 패션을 만드는 것이 목표다. 계절과 상관 없이 입을 수 있는 기본이 되는 품목을 좋은 원단을 사용해 몸에 잘 맞도록 본질에 집중해 제작한다.

원단은 130년의 역사를 지닌 스펜스 브라이슨(SPENCE BRYSON)社의 아이리쉬 린넨, 세계적 소재 기업 렌징社의 텐셀, 세계 5대 실크 명산지인 우리 나라 진주에서 나오는 실크 등을 사용한다.

 

또한 제조 단계에서의 품질을 높이고 균일함을 유지하기 위해 각 카테고리 별로 최고의 기술을 보유한 제작사를 선정했다. 스웨터는 한보섬유, 데님은 명보사와 같은 전문 파트너사에서 제작한다.

 

주요 제품의 가격대는 티셔츠 3~5만원대, 팬츠와 셔츠 각 99000, 원피스 159000원 등으로 가성비와 가심비를 모두 충족시킨다.

 

올해 브랜드 대표 제품은 대한민국 패턴 명장과 함께 제작한 마스터핏 재킷이다. 한국인의 체형에 꼭 맞는 실루엣의 재킷을 제작하기 위해 우리 나라 유일의 입체패턴 명장 제379호 서완석씨와 협업했다.

 

마스터핏 재킷과 함께 한 벌로 골라 입을 수 있는 슬림팬츠, 와이드팬츠, 스커트를 세트 구성으로 선보여 실용성을 더했다

 

10MONTH는 브랜드 런칭을 기념해 자사 온라인몰 S.I.VILLAGE에서 이달 17일부터 29일까지 마스터핏 재킷과 팬츠 구성의 슈트를 15% 할인 판매한다

 

목민경 신세계인터내셔날 10MONTH 기획자는 싸게 사서 잠깐 입고 버려지는 패션에 피로감을 느끼게 되면서 1년 내내 옷장에 두고 꺼내 입을 수 있는 좋은 옷을 만들고 싶었다면서 앞으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협업한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브랜드에 대한 신선함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