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발란스, 2020년 브랜드 모델로 가수 ‘오혁’ 발탁

이랜드월드

발행 2020년 02월 14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이랜드월드(대표 최운식)의 ‘뉴발란스’가 올해 전속모델로 밴드 혁오의 리더, 오혁을 발탁했다.

 

새로운 모델로 선정된 오혁은 자신만의 색깔이 담긴 음악을 통해 두터운 팬덤을 형성하고 있으며최근 혁오의 신규 앨범 "사랑으로" 발매하고 44개 도시 월드 투어를 펼치는 등 활발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뉴발란스에 따르면 “2020년 패션러닝 시장을 이끌어 가는 동시에 그에 맞춰 유행을 앞서가는 패션을 선보이는 등 스니커즈 매니아로도 잘 알려진 오혁이 브랜드 이미지와 잘 부합한다고 판단해 모델로 선정했다고 모델 발탁 배경에 대해 밝혔다.

 

화보 속 오혁이 착용한 ‘530SI’는 뉴발란스가 최근 출시해 인기몰이 중인 클래식 러닝화 ‘MR530’라인의 새로운 컬러웨이로, 유니크한 네온 컬러 미드솔이 특징이다. MR5302000년대 초반 처음 출시된 러닝화로, 2020년 패션 러닝 트렌드에 맞추어 복각되었다.

 

1938년 최초의 러닝화를 출시한 뉴발란스는 오랜 러닝화 역사와 기술력, 브랜드 아이덴티티가 융합돼 편안한 착용감과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다.

 

뉴발란스 클래식 러닝화 MR530라인의 새 컬러웨이인 ‘530SI’ 221일부터 뉴발란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및 무신사 온라인 스토어에서 예약 주문 가능하며, 28일부터 뉴발란스 전국 매장에서 찾아볼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