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코로나19 관련 긴급 방역 실시

고객 안심 차원에서 점포, 풀필먼트센터 대상 진행

발행 2020년 02월 14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홈플러스 서귀포점 고객센터에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홈플러스(사장 임일순)가 99개 점포와 3개 풀필먼트센터를 대상으로 긴급 방역을 실시한다.

 

대상 점포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발생 인근 지역 및 지자체 요청 점포, 외국인 관광객의 방문이 잦은 점포 등으로 우선 선정됐으며 방역 전문 업체가 매장, 문화센터, 고객 화장실, 엘리베이터 및 무빙워크, 직원 구역 등 공간 별로 실시하고 있다.

 

홈플러스는 이번 조치로 코로나19 발생을 예방하고 온·오프라인 모든 고객이 보다 안심하고 쇼핑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있다.

 

13일 기준 91개 점포, 3개 풀필먼트센터에 대한 방역이 완료됐으며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지켜보면서 전 점포 방역 여부도 검토할 계획이다.

 

홈플러스는 “코로나19 대응력을 높이고 고객이 안심할 수 있는 쇼핑공간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홈플러스 서귀포점 수유실

 

홈플러스 서귀포점 문화센터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