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케아, 비수도권 첫 매장 동부산점 13일 오픈

발행 2020년 02월 13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이케아코리아가 오늘(13일) 비수도권 지역 최초로 기장군 오시리아 관광단지 내 이케아 동부산점을 개장했다.

이케아코리아는 가구와 인테리어 소품, 생활용품 등으로 집안을 꾸미는 글로벌 홈퍼니싱 리테일 기업이다. 이케아 동부산점 개점에 따라 그간 수도권으로 향했던 남부권 수요의 부산 유입 효과가 더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부산시는 지역과 상생하는 이케아 동부산점 개장을 위해 2017년 협약을 체결하고 ▲부산 현지법인 설립 ▲금융거래 파트너로 지역은행 이용 ▲지역인재 채용 및 지역업체 기회 제공 ▲지역 중소상공인과 상생방안 지속 강구 등을 추진키로 합의했다.

이후 부산시는 이케아코리아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케아 동부산점 부산 운영 법인 설립으로 유통 대기업의 제1호 현지 법인화에 성공한데 이어 금융거래 파트너로 부산은행을 이용하고 부산 지역인재 465명 신규 채용, 지역 중소상공인과 상생협력 등 실제 협약내용의 이행 성과를 이뤘다.

한편, 이케아는 1943년 스웨덴에서 설립된 글로벌 홈퍼니싱 리테일 회사로 52개국에서 433개의 점포를 운영 중이다. 약 21만1000명의 직원이 근무 중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