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마, 축구화 ‘스파크 팩’ 출시 및 제품 라인업 확대

발행 2020년 01월 23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푸마(PUMA)가 올해 첫 신제품 축구화인 ‘스파크 팩(SPARK PACK)‘을 출시한다. 더불어 MG스터드 축구화를 비롯해 라피도(RAPIDO II), 스피릿(SPIRIT III) 등의 입문용 라인을 공식 출시, 국내 제품 라인 확대를 통해 축구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다진다.

 

축구화는 천연잔디, 인조잔디, 일반 운동장, 실내구장 등 환경에 따라 스터드(Stud) 종류를 구분해서 착용한다. 스터드는 지면과의 접지력 등을 높여 퍼포먼스를 극대화 하지만, 부상 없이 플레이를 즐기기 위해서는 사용 목적에 따른 적절한 스터드 선택이 필요하다.

 

스터드는 크게 천연 잔디용인 FG(Firm Ground), 인조 잔디용 AG(Artificial Ground), 단단한 인조 잔디용 HG(Hard Ground), 인조잔디와 맨땅 모두 소화할 수 있는 MG(Multi Ground), 풋살화로도 활용되는 입문용 축구화 TT(Turf Training) 등으로 나뉜다. 브랜드 마다 스터드 구분이 조금 다르지만, 푸마는 자체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사용자의 퍼포먼스와 편의에 부합하는 축구화를 매 시즌 선보이고 있다.

 

기존에 푸마는 국내 소비자를 대상으로 시즌 별 주력제품의 구성 단위인 팩(Pack) 안에 FG/AG, MG, TT를 전개해왔다. 이번 스파크 팩‘을 출시하며 국내 소비자들의 니즈가 높은 MG 스터드 축구화 제품의 판매처를 기존보다 늘렸다. 또한 높은 품질에 합리적인 가격을 자랑하는 입문용 라인까지 강화해 사용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왼쪽부터 스파크 팩(Spark Pack)의 ‘퓨처(FUTURE 5.1 NETFIT)‘, 스파크 팩(Spark Pack)의 ‘푸마 원(PUMA ONE 20.1)’

 

지난 15일 PSV 아인트호벤과의 파트너십을 공식 발표 하는 등 푸마 풋볼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는 움직임에 힘입어, 이번 제품 라인업 확장을 시작으로 이후 초중학생 및 여성이 착용할 수 있는 주니어 사이즈까지 다양화할 예정이다.

 

이에 맞춰, 푸마가 시즌 별 새로운 디자인과 향상된 기능을 반영해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있는 대표 축구화 퓨처(FUTURE)‘와 푸마 원(PUMA ONE)‘을 이번 시즌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스파크 팩(SPARK PACK)‘으로 선보인다. ‘스파크 팩‘은 게임 체인저(Game Changer)로 그라운드의 주역이 되고 싶은 플레이어를 위한 축구화라는 컨셉으로 역동적이고 공격적인 컬러감이 시선을 사로 잡는다.

 

황의조(FC 지롱댕 드 보르도), 앙투안 그리즈만(FC바르셀로나), 다비드 실바(맨체스터 시티 FC), 세르히오 아구에로(맨체스터 시티FC), 마르코 로이스(보루시아 도르트문트) 등 유럽리그에서 활약하는 세계적인 선수들이 착용하는 푸마 풋볼 신제품 ‘스파크 팩(SPARK PACK)’은 공식 온라인 스토어와 일부 푸마 매장, CAPO, 싸카 매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