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메이드 마켓 ‘아이디어스’, 누적 거래액 2000억원 돌파

백패커

발행 2019년 12월 13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온라인 핸드메이드 마켓아이디어스를 운영하는 백패커(대표 김동환)아이디어스가 올해에만 1100억 원의 거래액을 달성하며 총 누적 거래액 2000억 원을 돌파 했다고 13일 밝혔다.

 

2014년 첫 선을 보인 아이디어스는 이달 기준 누적 다운로드 수 750, 구매 후기 수 135, 월거래액 100억 원, 월간 이용자 수 270, 1달내 재구매율 80%를 넘어서는 성적으로 국내에서 독보적인 온라인 핸드메이드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했다.

 

현재 아이디어스는 총 14000여명의 작가들이 작품 수 약 20만 개를 등록하며 활동 중이다. 작가들 중 고객들의 즐겨찾기(팔로우) 수가 가장 많게는 42000건이 넘고 있으며 누적 작품(상품) 조회 수도 230억 건을 넘었다.

 

‘아이디어스에 입점된 주요 판매 작품은 수공예 악세서리, 인테리어 소품, 화장품, 향수 등을 비롯해 농축수산물 등 총 30여개 분야로 나눠져 있다. 농축수산물의 경우 유통업자가 아니라 실제 농장이나 어업에 종사하는 생산자만 작가로 등록 할 수 있으며 창고 보관 없이 수확, 제조 후 바로 배송 되기 때문에 다른 먹거리 플랫폼과는 신선도에 차별점을 두고 있다.

 

20대와 30대 여성 고객들이 주요 고객인 아이디어스는 소상공인의 창업을 돕고자 지난 7월 서울 마포구에 국내 최초 공유 공방인 크래프트랩을 열었다. 또한 큰 인기에 힘입어 인사동 쌈지길과 용인 수지 롯데몰에 아이디어스 오프라인 스토어를 운영하며 사업을 다양화 하고 있다.

 

백패커 김동환 대표는 미국의 엣시, 일본의 민네 등에 견줄 수 있는 글로벌 플랫폼으로 성장 할 수 있도록 더 연구하고 노력할 것이라며, 청년 실업 및 경력단절자 들의 일자리 창출과 수공예 작가들의 고민 해결을 돕는 파트너가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디어스는 지난 11일 서울 청담 드레스가든에서 열린 구글플레이 2019 올해를 빛낸 앱·게임시상식에서 일상 생활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대세 플랫폼 서비스임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자체적으로 2017년부터 3년째 핸드메이드 어워드를 직접 개최하며 국내 수공예 작가들을 시상하고 교류하는 자리를 진행해 오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