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지엘리트, 中 동화대학과 산학 협력 통해 중국 사업 확대

발행 2019년 12월 05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학생복 브랜드 ‘엘리트’를 운영하는 형지엘리트(대표 최병오)가 2020년 중국 사업 확대를 위해 현지 디자인 대학과 협력을 추진한다.

 

형지엘리트는 지난 4일 중국 상해의 대학으로 패션과 섬유분야 명문 대학인 동화대학교(东华大学) 의류예술디자인학과 왕자오후이(王朝晖) 부원장 겸 교수와 관계자 일행이 당사를 방문하여 중국사업 협력 논의와 함께 R&D연구소 등을 둘러보았다고 밝혔다.

 

형지엘리트 관계자는 “이번 동화대학 관계자 방문은 중국법인인 상해엘리트의류유한회사와 동화대학과의 상호 협력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동화대학 측에서 본사 방문을 희망하여 이루어졌다.”며 “향후 동화대학과 산학 협력은 물론 엘리트 학생복의 중국시장 지배력 확대를 위한 디자인 협업 등의 다양한 업무 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형지엘리트는 2016년 6월 중국 패션그룹 ‘빠오시니아오 그룹(报喜鸟集团, BAOXINIAO GROUP)’과 합작법인 ‘상해엘리트의류유한회사’를 설립해 중국 교복 시장에 진출했다. 2018년 중국 최대 교육재단인 보슬러(Bright Scholar) 교육그룹과 수주 계약을 체결하고 중국 전역의 주요 도시 47곳에 납품하며 전년대비 2.7배 신장한 계약고 162억원을 달성한 바 있다. 올해는 8월 기준 신규계약 80건을 체결하고, 신규계약고 175억원(3년)을 기록하며 수주잔고 229억원을 달성했다.

 

한편, 동화대학은 중국 내에서 섬유공학과 패션, 의류, 시각 등 디자인 계열이 유명한 종합대학으로 교육부 직속 72개교 중 하나로 58개 학부과정에 재학생은 3만명이다. 현재는 중국 교복시장 성장에 따라 교복패션 연구에 활발하게 나서는 한편, 매년 교복 패션쇼를 개최하는 등 교복 산업 관련 다양한 대외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