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토스벤처스, 디지털 옥외광고상품 개발사 ‘스페이스애드’에 20억 원 투자

알토스벤처스, 디지털 옥외광고상품 개발사 ‘스페이스애드’에 20억 원 투자

발행 2019년 11월 07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실리콘밸리 소재 벤처캐피털(VC) 알토스벤처스(대표 김한준)가 스페이스애드(대표 오창근)에 20억 원을 투자했다고 7일 밝혔다.


2017년 말 설립한 ‘스페이스애드’는 유휴공간을 활용한 디지털 옥외광고(DOOH: Digital Out Of Home) 상품 개발 업체다. 복합 상업시설, 오피스, 스포츠센터, 골프연습장, 키즈카페, 클럽 등에 디지털 사이니지를 활용해 추가 수익을 창출 할 수 있도록 뉴미디어를 개발해 선보이고 있다.


광고주에게 소비자의 관심사, 지역, 성별 및 연령 등에 맞춘 광고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의 대형 전광판이나 교통수단 등의 옥외 광고와는 달리 특정 대상이 모여 있는 실내 공간을 찾아내고 몰입도 높은 광고 상품을 제안하고 있다.


특히, 공간주와 광고주 모두에게 가치를 주는 것을 목표로 삼고, 공간주에 공간 개발을 통한 수익성 향상, 인테리어 개선, 콘텐츠 제공, 시설투자 등의 혜택을 제시한다. 이렇게 개발된 뉴미디어를 통해 광고주는 대상이 명확한 곳에 보다 합리적인 비용으로 효과적인 광고를 진행할 수 있다.

 

 

알토스벤처스 오문석 파트너는 “타깃이 명확한 장소에 맞춤형 정보를 보여줌으로써 광고주들의 마케팅 퍼포먼스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불특정 대상이었던 기존 옥외광고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오창근 ‘스페이스애드’ 대표는 “이번 투자로 옥외 광고가 가능한 다양한 공간을 개발하고 광고주들이 원하는 서비스 확충에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며, “데이터 수집과 분석으로 광고 효율성 극대화는 물론 진보된 디지털 사이니지 솔루션 제공에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 스페이스애드 오창근 대표 프로필

- Robeco 한국 사업개발 이사(~‘17) 
- 삼성화재 변액 자산운용 팀장(~‘13) 
- KPMG FAS 기업금융(~‘06)
- 예당온라인(~‘04)
- Columbia University MBA 
- Babson College 경영학과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