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M, 이탈리아의 건축 양식 담은 ‘밀라노 라인’ 출시

발행 2019년 10월 16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독일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MCM’이 2019 가을/겨울 시즌을 맞아 이탈리아의 건축 요소를 담아 시크하면서도 로고플레이가 돋보이는 ‘밀라노 라인’을 전 세계 매장에 선보였다.

 

이 라인은 신고전주의 당시 건물의 기하학적인 인테리어 요소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모던하고 시크한 디자인이 매력적이다.

 

과감한 로고플레이 트렌드에 맞춰 가방 전면과 스트랩 부분에 연출한 ‘MCM 하프로고’는 모던한 가방에 세련미와 캐주얼한 느낌을 동시에 더한다. 또한 유행을 타지 않는 클래식한 가방 형태와 고급스러운 컬러의 조화로 상황에 알맞은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이번 밀라노 라인 백은 보스턴백, 숄더백, 토트백, 드로우스트링의 스타일로 구성됐다. 베이직 라인 외에도 소재에 따라 광택이 도는 페이턴트 라인과 소가죽과 송치가죽이 함께 사용된 럭스 라인을 선보여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사용자가 원하는대로 자유롭게 스타일링 할 수 있도록 탈부착이 가능한 스트랩을 적용해 기능성과 실용성도 더했다.

 

디르크 쇤베르거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책임자는 “이번 AW19 시즌 새롭게 선보이는 밀라노 라인은 모던함과 트렌디한 스타일의 조화가 돋보인다”며 “기존에는 없었던 MCM의 새로운 디자인으로 소장 가치를 높였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