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뱅이, 친환경 재생데님 ‘리프리브 진’ 시리즈 출시

발행 2019년 09월 10일

전종보기자 , jjb@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전종보 기자] 제이앤드제이글로벌(대표 안재영)이 진 캐주얼 잠뱅이의 친환경 재생데님 ‘리프리브 진(REPREVE JEANS)’ 시리즈를 출시했다.

 

이번 제품은 폐기 플라스틱병을 재활용으로 가공한 폴리에스테르 원사를 활용, 자원의 무분별한 사용을 줄이고 환경오염을 방지할 수 있다. 빠른 건조는 물론 쾌적한 착용감을 자랑하며, 라이크라 원사가 함유돼 신축성도 뛰어나다. 남성, 여성 각 2개 총 4개의 스타일로 제작됐다.

 

겨울을 대비한 친환경 신소재 충전재 ‘럭스론 다운점퍼’도 출시했다. 특수 가공 웰빙 소재로 제작돼, 높은 보온성과 세탁 후 뛰어난 복원력 등 기능성까지 갖췄다.

 

이 회사는 지속적인 환경보호를 위해 다양한 친환경 소재 아이템 개발을 확대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