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그룹형지, 광복절 기념 ‘대한패션만세’ 이벤트

발행 2019년 08월 13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패션그룹형지가 74주년 광복절을 기념해 형지 공동 캠페인 ‘대한패션만세’를 진행한다.

 

3.1독립운동 100주년이었던 지난 3월 진행한 ‘가격 독립 이벤트’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된다.

 

먼저, 형지의 대표 여성복 브랜드 크로커다일레이디와 샤트렌, 올리비아하슬러는 8월15일, 광복절을 기억하자는 의미로 브랜드별 8가지 특별상품을 1만 5천원에 판매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오는 19일까지 전국 크로커다일레이디 및 샤트렌, 올리비아하슬러 매장에서 진행된다.

 

브랜드별 특별한 혜택도 마련됐다. 크로커다일레이디는 2019년 여름 시즌 제품을 현재 판매가의 1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며, 올리비아하슬러는 일찌감치 가을 옷 준비에 나선 고객들을 위해 2019년 가을 신상품을 1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샤트렌은 18일까지 겨울 신상품 ‘구스 경량베스트’ 구매 고객에게 1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세 브랜드는 광복절 당일 전국 1천여개 매장에서 태극기를 게양해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길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