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리오,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을 위한 ‘면 생리대 만들기’ 진행

발행 2019년 07월 26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클리오(대표 한현옥)가 지난 24일 사단법인 함께하는 ‘함께하는 한숲’과 함께 면 생리대 만들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함께하는 한숲’은 범국민 참여를 통해 빈곤계층 및 취약 계층에게 자원봉사 활동 및 복지 서비스를 지원하는 단체로, 2003년부터 국내외 빈곤 계층 아이들을 위한 학용품 만들기, 사랑의 연탄 배달, 떡국 나눔 등 사회적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활발한 봉사활동을 펼쳐왔다.


여성의 생활 필수품인 ‘생리대’는 편리한 접근성과 사용감은 장점이라고 할 수 있지만, 가격이 만만치 않아 신발 깔창·휴지·매트리스 솜 등을 생리대로 대체 사용하는 저소득층 여성들이 적지 않다.

 

이에 클리오 신은영 마케팅 본부장을 비롯한 클리오 마케팅본부 직원 51명은 서울 강남구 소재의 한교육센터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을 위한 면 생리대를 직접 만들고 일부 금액을 기부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클리오 관계자는 "화장품 전문 기업 클리오는 여성 비율이 76% 이상인 여성 친화 기업으로 이번 활동을 통해 취약 계층 여성의 어려움을 이해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고 전하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을 통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