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필드 시티 부천, 만화로 단장한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협약 체결

발행 2019년 07월 10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신세계프라퍼티(대표 임영록)가 오는 9월 초 오픈 예정인 스타필드 시티 부천 옥상정원에 부천시 상징인 만화를 활용한 40M 길이의 초대형 만화벽화를 선보인다.


스타필드 시티 부천 옥상정원은 물리정원, 허브정원, 체험정원, 잔디미로, 어린이 놀이터, 총 다섯 구역으로 구성된 어린이 대상 오감 학습정원으로 여기에 상상력을 더 할 만화 벽화를 그려 넣을 예정이다.


이번에 설치되는 초대형 만화벽화는 만화도시 부천의 사회적 인프라를 활용해 고객 휴게 시설을 단장하는 사업으로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의 협업을 통해 부천관내에서 활동하는 신진 만화작가의 작품으로 채워진다.


지역의 우수한 문화 콘텐츠를 발굴하고 발전시켜 지역민들에게는 휴식과 즐거움을, 신진 만화작가들에게는 자신의 작품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주는 새로운 형태의 지역 문화 상생 프로그램이다.


이를 위해 스타필드 시티 부천(점장 정종방)은 지난 8일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만화영상산업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통해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만화 관련 네트워크와 콘텐츠를 공유하고, 스타필드 시티 부천은 만화 콘텐츠 활용을 위한 공간을 제공한다.


정종방 스타필드 시티 부천점장은 “스타필드 시티 부천은 부천 지역의 우수한 문화 콘텐츠를 활용해 지역민들이 새롭게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할 것”이라며,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의 우수한 작가들이 고객들과 만나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