쌤소나이트코리아 신임 사장에 최원식 지사장 선임

발행 2019년 06월 24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쌤소나이트코리아의 신임 사장에 ‘투미’와 ‘하트만’을 이끌었던 최원식 지사장이 최근 선임됐다.


신임 최원식 사장은 신라호텔과 신라면세점, ‘이브 생 로랑 보떼’를 거쳐 2005년부터 2013년까지 엘카코리아의 백화점 영업총괄, 메이크업 브랜드 ‘바비브라운’의 총책임자로 근무하며 글로벌 뷰티, 소비재, 명품 브랜드를 두루 거친 전략기획과 리테일 전문가로 잘 알려졌다.


최사장은 2013년 이 회사 지사장으로 합류했으며 2017년부터 ‘하트만’과 ‘투미’ 등 쌤소나이트 산하의 프리미엄 브랜드 운영을 총괄하며 포트폴리오 확장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이 회사 최원식 사장은 “‘쌤소나이트’를 여행과 일상을 아우르는 라이프스타일 백 브랜드로 한 단계 더 도약시키기 위해 더욱 세분화 된 소비자들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세심하고 차별화되는 전략을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이번 인사와 함께 최원식 사장의 자리인 투미 사업부는 정재희 마케팅 총괄 전무가 담당한다. 정전무는 제일기획 홍콩 법인장 출신으로 2017년부터 쌤소나이트코리아에 합류했다.

이 회사는 쌤소나이트, 쌤소나이트 레드,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투미 등 총 9개 브랜드를 전개중인 국내 1위 여행 가방 업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