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칸토, 배송 및 CS 차질 공식 사과 및 고객 보상책 제시

발행 2021년 10월 22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출처=엘칸토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엘칸토(대표 정낙균)가 최근 있었던 엘칸토몰(온라인 채널)의 배송 및 CS 차질과 관련, 고객들에게 공식 사과하고 보상책을 제시했다.

 

엘칸토는 지난 8월 물류 시스템 개선을 위한 작업 과정에서 물류 오배송과 누락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기 시작했고, 9월 교환/반품 센터의 코로나 확진자 발생으로 인해 물류 센터의 큰 혼란이 있었다. 

 

이로 인해 “배송 상황 조회의 어려움과 CS 문의 폭주로 인해 고객님 문의 응대를 원활히 하지 못하는 등 큰 불편을 끼친 점을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고지하고, 22() 공식 온라인몰을 통해 보상책을 발표했다.

 

엘칸토는 주문 상품 외 추가로 제품을 수령한 ‘과배송’ 상품의 경우 제품을 증정하고, 주문 상품이 아닌 다른 상품이 배송된 ‘오배송’에 대해서는 ‘증정 or 교환 or 환불을 선택할 수 있도록 기준을 마련했다.

 

또한 주문 상품을 수령하지 못한 고객에 대해서는 환불을 진행하기로 했으며, 추가적으로 10월 22일(금)부터 10월 31일(일)까지 고객 보상 기간 동안 엘칸토 공식 온라인몰에서 10만원 상당의 쿠폰을 제공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온라인몰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데일리뉴스 더보기

패션SNS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