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Picture
  > 뉴 스 > 데일리뉴스
2019.02.11 06:00
 
가-가-가+가+

[어패럴뉴스 전종보 기자] 한세엠케이(대표 김동녕, 김문환)가 인기 힙합크루 ‘메킷레인’의 멤버 4인(나플라, 루피, 블루, 디제이 플로지)을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NBA의 새 모델로 발탁했다.

4명의 모델은 화보, 영상 광고 등 춘하시즌 캠페인을 함께하며 브랜드만의 개성 있는 스트리트 스타일을 선보일 예정이다.

‘메킷레인’은 지난해 방영된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777’에서 우승을 차지한 나플라와 준우승자 루피가 속한 팀이다. 넓은 음악 커리어와 센스 있는 패션으로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화보 촬영에서 모델들은 ‘내추럴 시크’ 컨셉에 맞춰, 자유롭고 절제된 카리스마를 표현했다.

블랙, 화이트, 그레이와 같은 무채색으로 심플하고 시크한 스타일을 연출했으며, 옐로우, 오렌지, 블루 등 밝은 컬러의 제품들로 자유로운 분위기를 표현하기도 했다.

나플라는 트레이드마크인 붉은 헤어스타일에 신제품 아노락과 팬츠, 모자 등을 매치해, 유니크한 힙합 스트리트 패션을 완성했다.

루피는 옐로우 컬러의 후드와 모자를 착용했으며, 배색 디자인이 들어간 아노락과 모자로 스포티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이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린 ‘메킷레인’ 멤버들은 NBA의 스트리트 무드와 조화를 이뤄낼 것”이라고 말했다.


  PC 버전   전체서비스  

인터넷 관리 책임자 : 박현주 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