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Picture
  > 뉴 스 > 데일리뉴스
2017.10.13 01:45
 
가-가-가+가+

이랜드리테일(대표 정성관, 김연배)은 슈즈 SPA ‘슈펜(SHOOPEN)’의 룸슈즈가 누적 판매량 100만족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2013년 첫 출시 후 4년 만이다.

이랜드 측에 따르면 슈펜의 룸슈즈는 올해 국내 룸슈즈 전체 카테고리 내에서 포털 검색량 1위를 차지하는 등 룸슈즈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2013년 출시 이후 4년간 연평균 판매 매출은 80%로 ‘슈펜’ 내에서도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특히 출시 당시 한 켤레에 1만5,900원이던 가격을 지난해 1만2,900원, 올해는 9,900원으로 40% 가량 낮췄는데도 매출이 성장하고 있다는 점에서 판매량은 매년 2배 이상 늘은 것으로 보인다.

이랜드 측은 “2015년 층간 소음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면서 판매량이 크게 늘기 시작했으며, 층간 발자국 소음문제를 해결해줄 뿐 아니라 보온성도 좋아 난방비 절감에 획기적인 아이템으로도 인정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슈펜은 패딩 소재의 룸슈즈로 시작해 니트 룸슈즈, 마카롱 룸슈즈, 폴라베어 룸슈즈, 병정 룸슈즈 등 다양한 소재와 디자인을 적용해 시즌별로 30가지 스타일을 선보인다.

올해 들어서는 인테리어 소품으로 룸슈즈를 활용하는 소비자 니즈가 늘어나 메인 시즌인 FW 이외에 SS 시즌에도 가볍고 시원한 소재의 룸슈즈를 출시했다.

이번 FW 시즌에는 뉴 마카롱 룸슈즈와 롤리팝 룸슈즈를 신상품으로 선보인다. 발등까지 부드럽게 감싸주는 충전재에 착용감이 좋고,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홈웨어도 사랑스럽게 연출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PC 버전   전체서비스  

인터넷 관리 책임자 : 박현주 차장